조금은 너무한 말일지라도, 다시는 당신같은 사람이 없었으면 합니다. 모든 차별이 폐지되기를 소망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