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 친구의 죽음이 헛되지 않기를 진심으로 기원하며 농협계좌로 조의를 표합니다. 힘든 시간을 같이 하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이강승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