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추모하며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이 공간은 2003년 고 육우당을 떠나 보낸 후 그를 추모하기 위해 처음 만들어졌습니다.
지금은 안타깝게 우리 곁을 떠난 모든 성소수자들을 추모하고 기억하기 위한 공간이 되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180 당신의 가는 길에..
원희영
2003-05-03 2086
179 내일이 네 추모제란다..
설탕
2003-05-03 2194
178 조의를 표합니다.
마님
2003-05-03 2572
177 싸움이 있어야 하는 자리엔 싸움을, 사랑이 있어야 할 자리엔 사랑을...
성진
2003-05-03 3344
176 너의 글들을 읽었단다..
지혜
2003-05-03 2342
175 국제동성애자연합에서 슬픔과 연대의 인사를 전합니다.
국제동성애자연합
2003-05-03 3040
174 가책
눈물
2003-05-03 1737
173 비극이군요...
시민
2003-05-03 2063
172 차별없는 세상을 꿈꾸며...
무지개
2003-05-02 2128
171 펌] 더 이상 죽음으로 내몰지 말라
민사랑
2003-05-02 1955
170 명복을 빌어요~
2003-05-02 1967
169 '육우당' 에게 보내는 편지
동인련대표
2003-05-02 2525
168 죽음을 애도합니다
김광일
2003-05-02 2233
167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나쁜습관
2003-05-02 1892
166 국제동성애자인권위원회의 슬픔과 연대의 메세지
국제동성애자인권위원회
2003-05-02 2047
165 더이상 동성애자를 죽음으로 내몰지 말라.(민주노동당)
흐르는 물
2003-05-02 2106
164 한기연입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한기연
2003-05-02 2177
163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김종훈
2003-05-02 1756
162 노동절 투쟁에 함께 한 동인련 동지들에게 찬사를 보냅니다.
녹색이스크라
2003-05-02 1844
161 메이데이 갔다왔어..^^
지혜
2003-05-02 18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