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취재, 인터뷰 요청 및 자료 활용방법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취재 및 인터뷰
대학교 학부 전공 수업 혹은 교양 수업 조별 발표를 위한 취재 및 인터뷰에 응하지 못할 때가 많습니다.
아래 기본 자료를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기본 자료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웹진 '랑'
민주노동당 성소수자위원회 웹진 '레인보우'
트랜스젠더를 위한 정보,인권 길잡이
한국레즈비언상담소
한국성적소수자문화인권센터 퀴어락 (아카이브)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gay library 
대학 신문, 방송사 인터뷰
동성애자 커플,  HIV/AIDS 감염인 등 당사자 섭외에는 응해드리지 못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기본용어, 동성애자, 성소수자 활동 이슈는 위와 마찬가지로 해당 사이트의 자료를 검색해 보신 후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조선, 중앙, 동아일보 (신문, 주, 월간, 계열사) 와 케이블 종합편성채널은 인터뷰 하지 않습니다.
기자가 취재를 위해 성소수자를 만날 때 필요한 태도 보기
열림
  • 성소수자를 부르는 용어와 관련된 표현에 대해 확신이 서지 않을 때는 꼭 물어보세요. 당신의 기사에 영향을 받을 사람들보다 좋은 전문가는 없답니다.
  • 성소수자들은 편견과 혐오에 노출되어 있어요. 아웃팅을 방지하기 위해 초상권 및 정보 보호를 위해 먼저 이들의 의사를 존중하며 실어도 좋을지 물어보세요.
  • 무조건 익명성을 위해 묻지도 않고 얼굴을 가리거나 음성을 변조하는 것은 성소수자가 자신을 창피해한다는 것으로 여겨지게 할 수 있어요. 꼭 물어보세요.
  • 동성애 찬성-반대의 구도는 어떤 성소수자든 불편해합니다. 인권을 고려하는 기자라면 적어도 성소수자를 존중하면서 인터뷰하고 있음을 꼭 알려주세요.
  • 기사를 쓸 때 자신이 성소수자를 공정하게 대하고 있는지, 모르는 사이 나의 편견이나 혐오가 기사에 반영되어 있는지 되짚어 보세요.
  • 성소수자 단체나 커뮤니티를 인터뷰하려면 어떻게 이들과 협력적으로 만날 수 있을지 고민해보세요. 단순히 기사거리를 만들어내려는 기자들은 믿음이 가지 않는답니다.
  • 협력적인 기자들은 자신의 원고와 사진들을 사전에 보여주고 성소수자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을지 꼭 체크합니다.
  • 언론의 태도가 성소수자들에게 매우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명심하세요. 세상에 목소리가 들리지 않는 소수자들에게는 더욱 더! 보이지 않고 들리지 않는 이야기들을 세상에 더 많이 내보여주세요!
  • 취재 및 인터뷰 요청 시 이메일로 취재 요지를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이메일 – lgbtpride@empas.com
    사무실 전화 _ 070_7592_9984

 

 

활동 자료 활용 유의사항

 

활동 자료에 올라오는 모든 자료는 성소수자 뿐 아니라 관련 정보를 얻고자 하는 비 성소수자들을 위하여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구성원들이 작성한 글입니다. 관련 자료의 소유는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에 있으며 자료는 누구나 공유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다음과 같은 경우에는 사용을 허용하지 않습니다.

 

- 과제물 제출을 위해 본 자료를 인용하고 출처를 밝히지 않는 경우
- 토론회, 세미나 등 자료에 인용 문구를 그대로 사용하는 행위
- 일간지 및 언론 기관에서 동성애 관련 기사를 쓸 때 인용 문구를 첨부하지 않고 마치 자신이 쓴 것처럼 보도하는 행위

 

 

자료를 퍼가거나 인용할 때에는
출처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활동자료’
제목 : 해당 글 제목
글쓴이 : 해당 글쓴이
등록날짜 : 해당 글 등록날짜를 반드시 작성하시길 바랍니다.

또한, 사용 목적과 함께 행성인으로 메일(lgbtpride@empas.com)주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