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성명 및 논평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88173951_1524948024336704_6194243753172008960_o.jpg

 

트랜스여성도여성이다_-01.jpg

 

 

[성명] 트랜스 여성도 여성이다

 

 

세계 여성의 날은 가부장제에 맞서 고군분투해온 이들을 기억하고 일궈온 변화를 축하하며 서로를 지지하고 연대하며 투쟁을 결의하는 날입니다.

 

가부장제는 이분법으로 사회를 통제합니다. 이성애 시스젠더 남성 중심 사회는 사람들을 위계 아래 줄세우며 남성이 아닌 이들, 남성성을 결여한 이들의 평등권을 박탈하고 비시민으로 취급하면서 권력을 재생산합니다.

 

그 속에서 남성과 여성을 나누는 기준은 절대적인 것인양 취급됩니다. 가부장제가 지배하는 성별이분법은 여성뿐 아니라 기준에 맞지 않는 존재들의 사회적 참여를 제한합니다. 노동력을 착취하고 경제력을 빼앗으며 가십과 성적 대상으로 전락시켜 존엄을 훼손합니다.

 

가부장제와 성별이분법은 존재를 평가하는 잣대로 작동하지만 ‘진짜 남성’과 ‘진짜 여성’은 강제적인 신기루일 뿐입니다. 우리는 존재를 구속하는 신기루를 거부하고 권리를 외치는 이들에게 귀기울입니다. 부당함에 맞선 이들은 가부장제에 균열을 내고 온당하게 주어져야할 권리를 외쳐왔습니다. 배움의 문을 두드리고 일터의 권리를 외쳤으며 투표와 선거의 참여를 요구했습니다. 변화를 추동해온 힘은 가부장제가 폭력적으로 그어놓은 이성애적 여/남의 구분선을 넘나들며 바꿔나갑니다. 그것은 누구도 존엄하지 않은 존재는 없다는 인권의 가치에 연결됩니다.

 

세계 여성의 날이 기억하는 ‘여성’의 역사는 배타적 정체성의 사유물로 기록되기를 거부하며, 서로 다른 경험을 가진 몸들이 만나고 교차하며 변화하고 확장해온 궤적을 그려왔습니다. 여성운동의 앞길에 혐오가 설 자리는 없습니다. 우리는 차별적이고 배제적인 규범을 횡단하며 일터와 학교를 비롯한 일상의 공간에서 자신의 젠더와 젠더표현을 찾아 나선 이들을 지지하고 함께합니다.

 

‘트랜스 여성도 여성이다’라는 짧은 문장은, 존재를 구속하는 가부장제와 성별이분법을 부수고 미래를 만들어가는 페미니즘에 공명하고 확장합니다. 미래는 여성이고, 트랜스입니다. 젠더의 벽이 허물어진 세상을 향해 함께 나아갑시다.

 

 

#트랜스에게_안전한_일자리를!
#트랜스도_평등하게_배울_권리를!
#우리가_변희수다_노동권_보장하라!
#성별확인_필요_없다_평등한_투표권_보장하라!
#의료적_트랜지션_건강보험_적용하라!

 

 

2020. 3. 8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상담 및 인터뷰 요청 전 꼭 읽어주세요! 동인련 2010.05.12 84421
426 [차별금지법제정연대 성명] 국가인권위원회의 평등법 제정 의견표명을 환영하며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7.07 43
425 [기자회견문 및 발언] 성소수자 차별한 서울교통공사 국가인권위원회 진정 기자회견 - “근거없는 아이다호 광고 게시거부 결정 규탄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7.07 305
424 [공대위 성명] 변희수는 반드시 군으로 돌아갈 것이다 -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 하사 인사소청 기각 결정 규탄 성명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7.03 162
423 [성명] 포괄적 차별금지법 21대 국회 발의를 환영하며- 평등을 향한 열망에 국회는 제정까지 흔들림없이 나가야한다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6.29 69
422 [6월 20일 세계 난민의 날 논평] 우리의 연대는 경계를 부순다. 변화를 위한 환대에 동참하자.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6.20 37
421 [공동논평] 21대 국회의 차별금지법 발의 움직임을 환영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6.16 97
420 [무지개행동 논평] 미국대사관 무지개깃발 게양에 부쳐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6.16 131
419 [성명] 대우조선해양은 사내하청 노동자 고용보장과 임금 체불 문제 해결에 즉각 나서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6.04 86
418 5.17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날을 맞이하며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5.17 121
417 [성명] 전교조에 대한 대법원의 법외노조 통보 취소 판결을 촉구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5.15 97
416 [공동 기자회견문] 성소수자의 존엄과 인권을 회복하기 위한 전진 - 코로나19 성소수자 긴급 대책본부를 출범하며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5.12 155
415 [성명] 언론은 질병 예방을 저해하는 혐오 선동을 멈춰라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5.07 5332
414 [행성인 트랜스젠더퀴어인권팀 성명] 투표하는데 성별이 왜 중요하죠?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4.14 109
413 [성명] 21대 국회를 무지갯빛으로 물들이자, 평등에 투표하자!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4.09 126
412 [성명] 성차별적 사회의 구조가 악마다 - 텔레그램 성착취 가해자들의 엄벌을 촉구하며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3.24 160
» [여성의날 성명] 트랜스 여성도 여성이다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3.08 138
410 [공동논평] 트랜스젠더 여성의 숙명여대 입학을 환영한다 - 더 많은 소수자들의 목소리를 드러내고 존중하는 사회가 되자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2.04 117
409 [논평] 트랜스젠더 군인은 언제나 있어왔다. 군이 지워왔을 뿐이다. - 육군 전역심사위원회의 트랜스젠더 하사 변희수씨에 대한 전역 결정을 규탄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0.01.23 384
408 [성명] 성소수자 노동자는 모든 노동자가 안전한 일터를 위해 투쟁할 것이다 - 고 김용균 노동자 1주기를 추모하며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12.10 121
407 12.10 세계인권선언일 71주년 맞이 논평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12.10 137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0 Next
/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