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성명 및 논평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논평] 故 변희수 하사의 전역처분을 취소한 법원의 판결을 환영하며, 군의 진정한 사죄와 반성을 촉구한다.

 

오늘(7일) 대전지방법원은 육군본부가 변희수 하사에 대해 한 전역처분이 위법하여 취소되어야 한다고 판결했다. 전역심사 당시 변희수 하사는 성전환수술을 받아 이미 여성이었고 따라서 육군이 전역사유로 든 고환음경상실로 인한 심신장애는 적용될 수 없다는 것이 이유이다. 작년 1월 전역처분이 있은지 1년 9개월이 시간이 지나 드디어 군의 위법한 행위에 대해 분명한 판단이 이루어진 것이다. 

 

"원고 변희수는 여성이다"

 

이 당연하고 상식적인 선언이 이루어지기까지 너무나 많은 일들이 있었다. 육군은 국가인권위의 긴급구제신청에도 전역심사를 강행하여 전역처분을 내렸고 나아가 인권위의 시정권고 결정도 불수용했다. 소청이 기각된 후 제기된 소송은 5개월이 넘게 첫 기일조차 열리지 않았다. 그리고 그 사이 너무나 안타깝게도 변희수 하사는 우리의 곁을 떠났다. 오늘의 법원의 상식적인 판단에 기쁘면서도 한편으로 함께 그 기쁨을 누릴 수 없다는 것이 안타깝고 슬픈 이유이다. 

 

그렇기에 국방부와 육군본부에 촉구한다. 군은 더 이상 무익한 법정 다툼을 지속하지 말고, 지금이라도 자신들의 위법했던 행위에 대해 진정으로 사죄를 하고 책임을 다해야 할 것이다. 또한 법원은 판결 말미에 트랜스젠더가 성전환 후 군복무를 지속할 수 있을지에 대해 성소수자의 인권을 보장해야 한다는 원칙에 비추어 국가적인 입법이 필요하다 했다. 그렇기에 이러한 법원 판결의 의미를 깊게 새기고 국회와 정부에서도 트랜스젠더, 성소수자 누구나 평등하게 군인으로서 복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논의를 이어나갈 것 역시 촉구한다. 

 

성별이분법적 사회가 만드는 차별에 맞서, 성소수자에 무지한 군에 맞서, 당당히 자신을 드러내고 변화를 요구해왔던 변희수 하사의 모습을 기억하며, 이 재판의 과정과 결과를 지켜봤던 시민들과 지금도 군을 비롯해 이 사회를 살아가는 수많은 트랜스젠더들에게도 이번 판결이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 

 

다시 한번 변희수 하사의 명복을 빈다.

 

2021. 10. 7.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상담 및 인터뷰 요청 전 꼭 읽어주세요! 동인련 2010.05.12 85817
485 [무지개행동 성명] 세계인권선언 73주년을 맞아, 인권의 역사는 성소수자가 함께 만든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2.10 130
484 [차금법 농성단 입장] 더불어민주당은 시민들의 분노를 이해하는가 “성소수자에게 사과하고 평등법 더불어민주당이 책임져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2.09 84
483 [차금법농성단 논평] 더불어민주당은 혐오 동조를 멈추고 차별금지법 제정 계획을 밝혀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29 88
482 [규탄성명] 더불어민주당은 기만을 멈춰라. 인권을 찬반으로 가르는 정치는 혐오를 정당화할 뿐이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25 127
481 [무지개행동 성명]혐오와 합의할 수 없다. 더불어민주당은 더 이상 혐오에 손내밀지 말고 차별금지법을 제정하라 - 11월 25일 더불어민주당 평등법(차별금지법) 토론회에 부쳐 -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23 57
480 2021 이태원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 행사 주최단위 공동성명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23 109
479 [무지개행동 논평] "기억하고 애도하며, 그리고 함께 살아갑시다" - 2021년 트랜스젠더 가시화 주간과 추모의 날을 맞아 -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23 81
478 [차제연 입장] 더불어민주당 평등법(차별금지법) 토론회 참석에 부쳐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23 86
477 함께 추모하며, 함께 잘 살아갑시다 - 트랜스젠더 추모의 날을 맞이하며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20 135
476 [차제연 성명] 2021년에서 단 하루도 미룰 수 없다! 국회는 차별금지법 연내 제정하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09 91
475 [무지개행동 성명] 사회적 합의가 필요한 것은 차별금지법이 아니다. 갈등의 원인은 일부 종교세력의 눈치를 보는 이재명 대선후보의 편향적 행보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09 80
474 [무지개행동 논평] 차기대선? 뭐하러 홍준표 찍나 – 2021년에도 계속되는 홍준표 대선주자의 혐오표현, 그 후안무치에 부쳐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1.02 111
473 [공대위 논평] 법무부의‘변하사 강제전역 취소소송’ 항소포기 지휘를 환영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0.22 126
472 [무지개행동 논평] 코로나19 확진자의 이태원 클럽 방문 사실 공개를 인권침해로 본 국가인권위의 결정을 환영하며, 인권에 기반한 방역을 촉구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0.20 146
» [무지개행동 논평] 故 변희수 하사의 전역처분을 취소한 법원의 판결을 환영하며, 군의 진정한 사죄와 반성을 촉구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0.12 117
470 [논평] 또 다른 변희수들과 함께 살아갈 시간을 위해 - 故 변희수 하사의 전역처분 취소 판결 너머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10.12 75
469 [차제연 논평] 연장된 심사, 미뤄진 평등 – 국회는 지금 당장 차별금지/평등법 제정에 발벗고 나서라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09.17 102
468 [무지개행동 논평] 방송국, 정치인, 공무원의 성소수자 혐오표현에 대한 국가인권위원회의 의견표명 결정, 이제는 평등을 위한 근본적인 개선이 필요하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09.01 164
467 [무지개행동 논평] 법무부 성소수자 수용처우 및 관리방안(수정)에 대한 논평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08.27 117
466 [무지개행동 논평] 동대문구의 퀴어여성생활체육대회 대관차별에 대한 손해배상청구 기각판결에 부쳐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21.08.17 6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1 Next
/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