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성명 및 논평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성명서]혐오를 선동하며 성소수자 인권 운동을 공격한 KBS 이사 조우석은 사퇴하라!

성소수자 운동은 시민사회와 연대하며 혐오선동과 마녀사냥에 단호하게 맞설 것이다.

 

지난 108KBS 이사 조우석은 한 토론회에서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회원인 성소수자 인권 활동가들의 실명과 신상을 거론하며 동성애자 무리는 더러운 좌파라고 인신 모독과 혐오 발언을 쏟아냈다. 이 소식을 접한 많은 사람들은 성소수자에 대한 공공연한 모욕과 낙인찍기가 버젓이 벌어지는 한국사회의 현실에 참담함과 분노를 느꼈다. 성소수자 인권을 위해 헌신적으로 활동한 인권옹호자들에 대한 마녀사냥은 성소수자를 비롯한 모든 사회적 약자의 권리를 지키기 위한 운동을 공격하는 것이다.

 

보수단체들이 개최한 동성애·동성혼 문제 어떻게 봐야하나 토론회자체가 혐오의 난장이었지만, 특히 조우석이 펼친 주장은 성소수자 혐오, 에이즈 혐오, 빨갱이 혐오 등 소수자를 차별하고 사상의 자유를 부정하는 저열한 인식의 향연이자 색깔론과 혐오를 결합한 전형적인 매카시즘, 마녀사냥이었다. 이런 자가 공영방송의 이사직을 차지하고 있다는 현실이 개탄스러울 뿐이다. 조우석은 1014일 열린 KBS 이사회에서 야당 추천 이사들이 그의 발언에 사과를 요구했음에도 “KBS 이사로서 한 발언이 아니라며 거부해 뻔뻔함의 극치를 보였다. KBS 이사로서의 책무에 관심이 없다면 당장 그 자리에서 내려오라.

 

뉴라이트 계열, 친박, 극우 인사로 유명한 조우석은 뒷감당하는 소리만 한다는 패기에 걸맞게 화려한 망언 이력을 갖고있다. KBS 이사 응모 과정에서는 “KBS는 반정부 선동 방송이라고 했고, ‘박정희 대통령 탄신 96주년 기념 강연회에서는 박정희 대통령과 이승만 대통령을 포함해 지도자들을 나쁘게 평가하는 것을 주도하는 세력은 좌파. 좌파 세력은 크게 문제가 있다.”며 저급한 추종과 비난을 일삼았다. 이런 비뚤어지고 반민주적인 인식을 가진 자에게 인권이나 존중을 기대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다.

 

우리는 언론, 인권 진영을 비롯한 시민사회와 공동대응을 통해 사법적 수단을 포함한 모든 방법을 동원하여 혐오 선동에 제동을 걸 것이다. 소수자에 대한 차별과 적의의 선동은 국제인권법 상의 범죄다. 조우석은 사상분리에 혐오의 기제를 연결시켜 분열과 위축을 노리겠지만, 우리는 연대로 맞설 것이다. 조우석과 반성소수자 세력의 망동은 성소수자 인권운동에 대한 지지와 연대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입증할 뿐이다.

 

우리는 성소수자임에 한 점 부끄러움도 없으며, 차별에 맞서 인권을 옹호하는 활동을 당당히 펼쳐왔다. 조우석이 더러운 좌파라 일컬었던 활동가들은 성소수자 노동권과 청소년 성소수자, HIV/AIDS질병당사자 등 인권사각지대의 선봉에 서서 불을 밝혀온 이들이다. 차별과 혐오를 조장하며 권력을 유지하고 탐욕을 채워온 자들에게는 우리의 존재와 활동이 두려울 것이다. 두 회원이 반성소수자, 우익 운동에게 위험한 인물로 지목된 것은 오히려 우리가 변화를 위해 제대로 활동했다는 자랑스러운 사실을 보여준다. 더러운 것은 인권을 위해 뛰어온 이들이 아닌 조우석의 입이다. 병든 것은 성소수자가 아니라 성소수자를 혐오하는 이 사회, 그리고 조우석과 같은 자들이다.

 

20151015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1. [공지] 상담 및 인터뷰 요청 전 꼭 읽어주세요!

    Date2010.05.12 By동인련 Views85817
    read more
  2. [TDoV 기념 성명] ‘나’로서 살아가기로한 당신에게 연대의 손을 내민다 -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을 맞이하며

    Date2022.03.31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2129
    Read More
  3. <기자회견문> 우리 모두 존엄하기에 혐오세력이 인권을 더럽히지 않도록 할 것이다

    Date2014.10.22 By병권 Views2120
    Read More
  4. [성명서]혐오를 선동하며 성소수자 인권 운동을 공격한 KBS 이사 조우석은 사퇴하라! 성소수자 운동은 시민사회와 연대하며 혐오선동과 마녀사냥에 단호하게 맞설 것이다.

    Date2015.10.15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2035
    Read More
  5. 서울시는 성소수자 혐오세력에 굴하지 말고 서울시민 인권헌장이 모두를 위한 인권의 길잡이가 되도록 올바르게 제정하라!

    Date2014.10.08 By동인련 Views2010
    Read More
  6. [보도자료]토크온에 ‘성소수자’ ‘동성애자’ 단어를 포함한 제목으로 채팅방 개설 못하는 것은 성소수자 차별, 에스케이커뮤니케이션즈는 사과 및 재발방지 약속

    Date2016.08.30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959
    Read More
  7. 반인권 행사 ‘탈동성애인권포럼’에 장소 제공한 국가인권위원회를 규탄한다

    Date2015.03.19 By동인련 Views1944
    Read More
  8. <성 명> 쇄신보다는 시민사회를 비난하는 인권위에게 제 역할을 기대하기 어렵다- 현병철 위원장은 A등급의 국가인권기구 수장 자격이 있는지부터 돌아봐야

    Date2015.01.15 By웅- Views1938
    Read More
  9. 서울시 주민참여예산사업 <청소년무지개와 함께 지원센터> 사업예산 불용 및 경찰폭력 규탄 기자회견문

    Date2015.01.05 By웅- Views1925
    Read More
  10. <기자회견문> 트랜스젠더 신체훼손 강요하는 병무청의 인권침해를 강력히 규탄하고, 국가인권위원회의 개선 권고를 요구한다.

    Date2014.10.22 By병권 Views1914
    Read More
  11. <성명> 인권위법과 ICC 권고에 어긋난 인권위원 임명이 웬 말이냐! 동성애 차별 발언과 차별금지법 거부한 최이우는 사퇴하라!

    Date2014.11.10 By병권 Views1878
    Read More
  12. [보도자료] 서울시민인권헌장 제정 시민위원회의 결정 환영 및 서울시의 입장에 대한 유감 표명

    Date2014.11.29 By병권 Views1872
    Read More
  13. [기자회견문] 요양병원들의 HIV/AIDS감염인에 대한 입원 거부는 장애인차별금지법상 금지된 차별행위이다

    Date2014.07.17 By병권 Views1829
    Read More
  14. [기자회견문] 서울시 주민참여예산사업 <청소년 무지개와 함께 지원센터> 불용위기에 부쳐 인권도시 성북은 죽었는가?

    Date2014.12.31 By병권 Views1798
    Read More
  15. [성명서]민주주의를 부정하는 헌법재판소의 통합진보당 해산 결정을 규탄한다

    Date2014.12.19 By병권 Views1781
    Read More
  16. 국회는 제대로 된 4.16특별법을 제정하라 -철저한 진상규명 그리고 생명과 안전에 대한 권리가 보장되는 특별법이 시민과 가족이 원하는 것이다

    Date2014.07.17 By병권 Views1739
    Read More
  17. [논평]한 트랜스젠더의 퇴사 소식이 보여준 트랜스젠더 차별의 현실

    Date2015.12.29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689
    Read More
  18. [기자회견문]교육부의 차별조장 <학교성교육표준안> 도입을 즉각 중단하고 관련 내용을 전면 재검토하라!

    Date2015.04.13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660
    Read More
  19. 한국은 이스라엘과의 무기거래 / 군사원조를 당장 중단하라!

    Date2014.08.11 By병권 Views1647
    Read More
  20. [성명서] 트랜스젠더에 대한 병역면제취소처분의 위법성을 인정한 판결을 환영하며 - 병무청은 트랜스젠더에 대한 인권침해적 병역처분 관행을 즉시 시정하라!

    Date2015.02.02 By동인련 Views1643
    Read More
  21. 박원순 서울시장은 시민위원회의 결정을 묵살하려 하는가? 「서울시민 인권헌장」을 조속히 선포하라!

    Date2014.12.01 By덕현 Views161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1 Next
/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