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성명 및 논평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성명] 성소수자 노동자는 불법파견 없는 고속도를 위해 끝까지 연대할 것이다.png

 

 

 

 

[성명] 

성소수자 노동자는 불법파견 없는 고속도로를 위해 끝까지 연대할 것이다

- 한국도로공사 톨게이트 노동자 불법파견 대법원 확정 판결에 부쳐

 

오늘 대법원은 톨게이트 노동자에 대한 한국도로공사의 불법파견과 직접고용의무를 인정하는 내용의 원심 판결을 확정하였다. 이번 판결은 한국도로공사는 물론 외환위기 이후 무분별한 외주화와 비정규직화를 통해 비정규직과 불법파견을 양산해온 공공부문 사용자, 정부와 공공기관에 대한 경종으로 양대노총 톨게이트 노동자들의 굳건한 투쟁의지로 쟁취한 값진 승리의 결과다. 

 

톨게이트 노동자의 절대다수는 여성으로 이명박 정부의 ‘공공부문 선진화’ 정책에 따라 한순간에 불법파견으로 내몰리게 되었고 이후 한국도로공사와 용역업체에 의한 일상적인 갑질과 성희롱, 열악한 노동조건 하에 저임금‧고용불안으로 인한 고통을 호소해왔다. 이번 판결은 삶과 일터의 변화를 위해 직접 노동조합을 조직하고, 용역업체와 다를 바 없는 일방적인 자회사  고용 강요에 맞서 싸워 얻은 결과로, 우리는 톨게이트 노동자들에게 더욱 뜨거운 축하와 존경을 보낼 수 밖에 없다.

 

우리는 지난 1997년 노동법 안기부법 개악에 반대하는 동성애자 연대투쟁위원회를 결성하며 정리해고제의 가장 큰 피해자는 여성과 성소수자라는 구호를 내걸은 바 있다. 이십여 년이 지난 지금, 분하게도 그 구호는 현실이 되었다. 국가경제의 위기라는 미명 하에 여성과 성소수자는 정리해고, 2년 한시 비정규직, 불법파견의 직접적인 당사자가 되었음은 물론 그에 따른 열악한 노동조건 하에 차별과 모욕의 피해를 고스란히 입으며 위험한 노동에 노출되어 있다. 대한민국 경제는 여전히 여성과 성소수자를 비롯한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의 존재를 지우면서 노동력만 착취하는 방식으로 계속 작동하고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국회와 정부, 기업과 공공기관은 여성, 성소수자에 대한 차별적 노동조건을 방조하고 있다. 더는 기다릴 수 없다. 이번 판결을 계기로 변화를 모색하고 실현하여야 한다. 자회사 고용이라는 기만적인 방침을 내세워 공공부문 비정규직 노동자를 우롱한 청와대는 즉시 직접고용원칙을 바로 세움으로써 사죄해야 한다. 또한 불법파견 책임을 회피하며 군사작전을 하듯 적반하장식 자회사 고용을 강행한 한국도로공사와 이강래 사장은 법원의 확정 판결에 따라 즉시 톨게이트 노동자들을 직접고용하고 스스로 과오를 뉘우쳐 사과에 나서야 할 것이다. 

 

우리는 톨게이트 노동자 모두가 직접고용되어 일터로 돌아가 일상을 회복하는 그 날까지 투쟁의 대오에서 무지개 깃발을 높이 들어 올린 채 강고한 연대를 유지할 것임을 분명히 한다. 잊지 말라. 성소수자 노동자는 차별 없는 고속도로를 달리게 될 그 날을 결코 앉아서 기다리고만 있지 않을 것이다. 

 

2019년 8월 29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상담 및 인터뷰 요청 전 꼭 읽어주세요! 동인련 2010.05.12 85819
225 [성명] 성소수자의 일터에 변화를 일으키자 - 2019 세계노동절대회 참가와 노동개악 저지 투쟁을 결의하며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5.01 254
224 [차제연 논평] 성소수자 행사에 대한 장소 불허 이제 그만!! 차별금지법을 제정하자!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5.13 166
223 [성명] 경남도의회는 학생인권조례를 조속히 제정하라! - 또다시 혐오에 굴복한 경남도의회 교육상임위를 규탄하며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5.16 205
222 [성명] 자유한국당은 혐오로 표심을 잡으려는 치졸한 작태를 멈춰라! - 자유한국당 혐오선동에 부쳐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5.21 214
221 [가구넷 성명] 대만의 아시아에서 첫번째 동성결혼 법제화를 환영한다!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5.28 211
220 [무지개행동 논평] 2019년의 한가운데서 이곳저곳의 퀴어문화축제를 환영하며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5.28 130
219 [성명] 노동자는 무죄다! 구속된 민주노총 활동가들을 즉각 석방하라!- 노조 없는 성소수자 사지로 내모는 노동개악에 대한 항의는 정당하다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5.31 186
218 [입장문] 한국의 국가폭력을 기억하고 경험하는 #우리는홍콩의시민들과함께합니다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6.18 256
217 [성명] 노동자의 양심까지 감옥에 가둘 수는 없다 - 성소수자 노동자는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에게 청구된 구속영장 철회를 요구한다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6.20 21819
216 [성명] 성소수자 노동자는 공공부문 비정규직 총파업을 지지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7.03 244
215 [성명] 사실상 최저임금 감액 결정에 유감을 표명한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7.12 13617
214 [HIV/AIDS인권활동가네트워크 성명] 시대의 오명을 자처하는 프로축구단 대전시티즌은 유죄다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7.15 278
213 [성명] 일터의 평등을 위한 한 걸음의 전진을 시작하며-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시행에 부쳐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7.16 227
» [성명] 성소수자 노동자는 불법파견 없는 고속도로를 위해 끝까지 연대할 것이다 - 한국도로공사 톨게이트 노동자 불법파견 대법원 확정 판결에 부쳐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8.29 225
211 [차별금지법제정연대 논평]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 단계론으로 회피하지 마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9.09 181
210 [무지개행동 논평] 정치인들이 더 이상 편의에 따라 성소수자 시민의 권리를 볼모삼지 말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9.09 122
209 [성명] 앞으로 봐도 뒤로 봐도 수납 노동자가 옳다. - 한국도로공사는 톨게이트 수납원 1500명 모두 직접 고용하라!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9.16 245
208 [차별금지법제정연대 논평] '차별금지법 거론 말라'? 국가인권위는 제정 추진 계획을 밝혀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9.24 155
207 [무지개행동 논평] 인권의 가치를 왜곡하는 혐오에 동조한 연세대학교를 규탄한다 - 연세대학교는 ‘연세정신과 인권’ 선택 교양 전환 결정을 즉시 철회하라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09.24 305
206 [성명] 법대로 하자던 자본과 권력은 어디에 숨었나 - 성소수자 노동자는 현대·기아차 비정규직 노동자 강제 연행을 규탄한다 file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9.10.02 235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1 Next
/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