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추모하며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이 공간은 2003년 고 육우당을 떠나 보낸 후 그를 추모하기 위해 처음 만들어졌습니다.
지금은 안타깝게 우리 곁을 떠난 모든 성소수자들을 추모하고 기억하기 위한 공간이 되었습니다.
2003.05.06 15:18

고인의 명복을 빌며

조회 수 2209 댓글 0
430과 메이데이 행사에도 참여했었는데 왜 고인의 소식을 듣지 못했는지... 오늘에서야 고인의 소식을 들어서 마음이 더 아프고 미안합니다... 늦었지만,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성적 소수자가 받는 차별이 얼마나 괴로운 것인지 이성애자인 저는 제대로 알지 못하지만, 이 더러운 자본주의 사회에 살며 분노하는 사람이라면 성적 소수자의 아픔을 조금이나마 이해하리라 생각합니다... 힘냅시다!! 억압과 착취, 차별없는 세상에 맞서 싸우는 사람들의 힘이 아니고선 저절로 우리의 생명을 독식하려는 억압이, 착취가 사라지지 않을 것입니다.. 고인이 우리에게 담긴 몫을 생각하면서 다시 한 번 고인이 편히 가시길 빕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9 안타깝네요...동성애자들에게 관심을... 천지인 2003.04.29 1308
218 안전하게 살 권리를 보장받고 싶습니다 LGBT그룹 2003.05.04 2112
217 안녕히. SoD 2003.04.29 1907
216 안녕하세요. 러념 2004.05.03 2169
215 안녕,, file 영지 2003.05.24 2178
214 아픔없는 세상을 꿈꾸며 차별없는세상 2005.04.13 2490
213 아시아태평양레인보우에서 추모의 말을 전합니다. 아시아태평양레인보우 2003.05.03 2348
212 아쉬움.. 수진 2003.04.29 1308
211 아마도.. 惡夢 2003.04.29 1683
210 아.. 영지 2005.04.05 2295
209 싸움이 있어야 하는 자리엔 싸움을, 사랑이 있어야 할 자리엔 사랑을... 성진 2003.05.03 3467
208 심심하지? 유결 2003.12.14 2389
207 쉽지만은 않은.. skan 2003.05.01 1376
206 소년과 중년의 두 죽음 아이다호 2003.04.30 1629
205 세인이에게... GaRanSia 2005.04.14 2659
204 세상은 살인을 일으켰다 . 원태곤 2003.04.30 1317
203 세상에 사회당 자유게시판에 이런글이 있습니다. 동인련 지지자 2003.05.06 2443
202 설헌형.. 저는 이렇게 부르는게 더 편해요. 러빙 2003.05.04 2206
201 설헌에게.. 최이연 2003.04.29 2231
200 설헌씨... 늘 밝으셨던 분을 갑자기 이렇게 소식들어 가슴 아픕니다. ⊙mindeyes⊙ 2003.04.29 1574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