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공지사항
Solidarity for LGBT Human Rights of Korea

 

 

[긴급 성명] 사람 목숨 위협하는 경찰 폭력, 이제는 끝내야 한다.

 

 

 

11월 14일 민중총궐기 대회에서 경찰의 물포에 맞은 농민의 생명이 위독한 상황이다. 최루액을 섞은 물포가 정확히 사람을 겨냥해 발사되었고, 수압에 밀려 내동댕이쳐져 쓰러지면서 머리에 강한 충격을 받고 뇌출혈이 발생했다. 이미 바닥에 쓰러진 농민을 겨냥해 물포가 계속 발사되었고, 이를 부축해 밖으로 옮기려는 사람들을 향해서도 물포는 멈추지 않고 조준 사격되었다. 심지어 구급차로 이송되려는 다른 부상자를 향해서도 물포가 조준 사격되어 구급차 내부가 최루액으로 흥건했다. 이 날 경찰의 물포에 맞아 최루액을 뒤집어쓴 채 쓰러진 집회 참여자가 한 둘이 아니었다.

 

검경은 11월 14일 민중총궐기를 범죄 집단의 불법 폭력 시위로 미리 상정하고 계엄령의 전 단계인 갑호 비상령을 선포했다. 하루 전엔 법무부, 행정자치부, 교육부, 농림수산식품부, 고용노동부 장관이 함께 14일 민중총궐기 집회에 대한 정부의 엄정 대응 방침을 밝혔다. 이 날 집회는 서울도심에서 벌어진 여느 대규모 집회가 아니라, 정부 차원에서 대응을 공언한, 그런 만큼 정부가 책임져야 하는 집회 대응이었다. 그 결과는 우리가 지난밤에 목격한 것과 같다. 주요도로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15만 명이 모인 집회를 불허하고 광화문 광장 주위를 차벽과 경찰로 원천봉쇄하더니 마치 성벽 위에서 적군을 공격하듯이, 집회 참가자들을 진압하기 시작했다.

 

그 도구는 물포였다. 경찰이 시위대와 직접적인 충돌을 방지할 수 있는 효과적인 장비라고 홍보했던 물포는 경찰에게는 안전하지만 시위대에게는 살인무기와 다를 바 없다는 게 증명되었다. 이 날 경찰은 오로지 차벽과 물포로 시위대를 ‘공격’했다. 최루액을 가득 섞은 물포는 모여 있는 군중을 해산하기 위해서가 아니라, 물포에 장착된 고성능 카메라로 한 명, 한 명을 조준 사격했다. 후미진 곳에 앉아있건, 차벽 밑에 바짝 붙어있건 간에 마치 저격수가 포착하듯이, 눈에 띄면 단 한 사람에게라도 수십 초씩 물포를 난사했다. 과거에도 물포 직사로 인한 고막파열 등의 부상은 있어왔지만 14일 밤처럼 물포가 총기와 다를 바 없이 장시간 동안 집중적으로 사용된 적은 별로 없었다.

 

우리는 알고 있다. 지난밤에 벌어진 일은 우연한 사고가 아니다. 조직된 폭력 행사 집단인 경찰과 이를 적극지지하고 비호하는 정부가 벌인 대국민 폭력 사건이다. 경찰은 시위대의 폭력과 대비하여 자신들만이 폭력을 사용할 수 있는 허가된 집단임을 ‘합법적 폭력’이라는 말로 공언한다. 자신들이 사용하는 폭력이 어떤 상황에서 어떻게 사용되어야 하는지가 중요한 게 아니라, 그저 경찰이 사용하므로 합법적이라는 것이다. 끊임없이 반복되는 경찰 폭력에 대한 법적-사회적 불처벌이 낳은 결과다. 10년 전 여의도 집회에서 농민 2명이 경찰 폭력으로 사망했다. 사회적 비난여론이 들끓자 허준영 경찰청장은 사퇴했지만 마지막까지 정당한 공권력 행사임을 강변했다. 5명의 철거민과 1명의 경찰이 희생된 용산참사도 마찬가지다. 과잉 진압으로 6명의 목숨이 희생되었지만 아무도 처벌 받지 않았고 김석기 경찰청장 내정자만 유감을 표명하고 사퇴했다. 사람이 죽었는데, 처벌받은 사람은 없고 사과도 아닌 유감표명으로 모든 일은 마무리된다.

 

재발 방지를 위해 해야 할 일은 명확하다. 독립적 기구의 철저한 조사와 경찰 지휘 책임자에 대한 엄격한 형사처벌이다. 공무집행과 사람 잡는 폭력행위는 전혀 다른 것임을 일깨울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 전 세계가 테러 공포에 떨고 있는 지금, 한국에서 가장 위험하고 거대한 폭력집단은 경찰이다. 아무리 생각해도 떠오르는 다른 폭력집단이 없다. 그리고 경찰 위에는 검찰, 박근혜 정부가 버티고 있다. 정부가 13일 공동담화문에서 밝혔듯이, 법이 정한 절차를 어기거나 국민들에게 피해를 주는 행동에 대해서는 신속하고 단호하게 그에 상응하는 책임을 물어야 한다면 우리는 다른 누구보다도 정부에게 그 책임을 엄중하게 물을 수밖에 없다. 14일 밤을 반복하지 않기 위해서 우리가 누구와 맞서야 하는지 분명하다.

 

 

 

2015년 11월 15일

 

SOGI법정책연구회, 경게를넘어, 공익인권변호사모임 희망을만드는법, 국제민주연대, 다산인권센터, 맘상모, 문화연대, 법인권사회연구소, 빈곤과차별에저항하는인권운동연대, 사회진보연대, 상상행동장애와여성마실, 성적소수문화인권연대 '연분홍치마', 원불교인권위원회, 유엔인권정책센터, 이주노동자 노동조합, 인권교육 '온다', 인권교육센터 '들', 인권단체연석회의(*), 인권연구소 '창', 인권운동공간 '활', 인권운동사랑방, 인권중심사람, 인천인권영화제, 장애여성공감,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 전국불안정노동철폐연대,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전북평화와인권연대, 지구지역행동네트워크, 진보네트워크센터, 참여연대, 천주교인권위원회,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한국비정규노동센터, 한국성적소수자문화인권센터,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1. 행성인 후원으로 함께 변화를 만들어요!

    Date2024.06.11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64
    read more
  2. 행성인 단체 안내서 - 평등한 행성으로의 초대

    Date2024.05.17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82
    read more
  3. 행성인 2023 활동보고서

    Date2024.03.27 Category활동보고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217
    read more
  4. 2024년 행성인 정기 회원총회 자료집 (+2024 행성인 활동 연간계획표)

    Date2024.02.26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299
    read more
  5. 2023 행성인 활동영상

    Date2024.01.02 Category활동보고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298
    read more
  6.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정관 및 내규

    Date2023.02.20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639
    read more
  7. 행성인 사무국 운영시간 안내

    Date2019.03.21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6202
    read more
  8. 행성인 온라인 소통 창구 및 조정위원회 안내

    Date2018.04.13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2032
    read more
  9. 평등한 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약속

    Date2015.01.06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51016
    read more
  10. 성소수자 부모모임 스물두 번째 정기모임에 오세요! (2015년 1월 09일, 서울지역)

    Date2015.12.29 Category공지사항 By오솔 Views1123
    Read More
  11. 행성인 10,11월 수입지출내역 보고합니다.

    Date2015.12.23 Category활동보고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270
    Read More
  12. 행성인 연말 영화번개! <불온한 당신> 공동체 상영회

    Date2015.12.23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323
    Read More
  13. 19차 운영회의 회의록

    Date2015.12.22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088
    Read More
  14. 12월 19일 3차 민중총궐기 - 소(란스럽고) 요(란한) 문화제 함께합시다

    Date2015.12.17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103
    Read More
  15. 텔레그램으로 행성인 활동 일정과 소식을 받아보세요~!

    Date2015.12.16 Category공지사항 By오솔 Views33738
    Read More
  16. 성소수자 부모모임 스물한 번째 정기모임에 오세요! (2015년 12월 12일, 서울지역)

    Date2015.12.07 Category공지사항 By오솔 Views1112
    Read More
  17. 12월 10일- 서울시청, 무지개농성 1년, 이어달리기

    Date2015.12.03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110
    Read More
  18. UNAIDS 낙인지표조사 사업단 선정 2015년 HIV/AIDS 10대 이슈

    Date2015.11.30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2048
    Read More
  19. 살인진압 규탄/공안몰이 반대/노동개악 중단 12월 5일 2차 민중총궐기, 국민대행진에 함께합시다.

    Date2015.11.30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116
    Read More
  20.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2015 송년회 - 그런 기운이 오는 밤

    Date2015.11.26 Category공지사항 By오솔 Views1194
    Read More
  21. 청소년인권팀 토크쇼 - 뇌섹인들의 UNPRETTY TALK

    Date2015.11.25 Category공지사항 By오솔 Views1218
    Read More
  22. 2015전국퀴어모여라 여행스케치- 광주

    Date2015.11.23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121
    Read More
  23. 故크리스 추모모임 공지

    Date2015.11.19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979
    Read More
  24. [신청마감]11월 28일 행성인 여성모임- 한국에서 여성 성소수자로 살아간다는 것은

    Date2015.11.18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143
    Read More
  25. 11.28-29 전국퀴어모여라 전국탐방프로젝트- 광주

    Date2015.11.18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148
    Read More
  26. 더 쉽고 편하게 행성인과 소통하는 새로운 방법!

    Date2015.11.17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155
    Read More
  27. [긴급 성명] 사람 목숨 위협하는 경찰 폭력, 이제는 끝내야 한다.

    Date2015.11.16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059
    Read More
  28. [취소] 행성인 11월 회원모임_ 헬조선에서 성소수자로 살아남기: 행성인의 정치 생존전략

    Date2015.11.12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513
    Read More
  29. 성소수자를 향한 증오 선동 일삼는 조우석 KBS 이사 사퇴 촉구 서명운동에 함께해 주세요!

    Date2015.11.11 Category공지사항 By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Views12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 107 Next
/ 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