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안타깝습니다. 어찌해야 할지를 모르겠군요. 가슴이 아프지만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이제라도 마음 편한해졌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