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제 명절이 코앞까지 다가왔네요...

故 윤현석님과 故 오세인님은 하늘에서 잘 지내고 계시겠죠?

아픈곳은 없으시죠??

살아계셨다면 두분도 맛있는 송편과 음식들을 드셨을텐데...

이 세상이 두분에게는 허락해주지 않았나보군요..

솔직히 저는 두분이 누구인지, 어떤분들인지는 잘 모릅니다..

그렇지만 이 세상에서 억압과 탄압 그리고 차별

또 부당한 대우를 받아가면서

살아가시다 이 세상이 죽인 피해자들이라고 알고 있습니다..

이 사회가 차별하지 않았다면...

부당한 대우를 받게 하지않았다면...

여러분들이 꼭 하늘로 가셔야만했을까요...?

두분이 간뒤에 변할줄 알았던 이 세상이.....

변한것이 하나도 없네요...

아직도 동성애자들에게 차별과 부당한 대우들이 난무하고....

우리가 단지 같은 성을 사랑하는 동성애자라는 이유만으로

정신적이나 물질적으로 많은 피해를 받네요..

다 같은 사람인데... 다 같은 인간인데...

세상이 너무도 원망스럽습니다..

아무쪼록 두분 모두 다음생에 다시 태어나시면

꼭 그때 만큼은 동성애자라는 이유만으로 차별 받지 않는

그런 행복한 세상에서 태어나시기를 바랄게요...

이 세상도, 이 원망스러운 세상도 언젠간 변할것입니다..

변하지 않는다면 우리가 나서서라도 바꾸려고,

많은노력을 하고 있으니 걱정하지마세요..

아무튼 부디 그곳에서만이라도 편안하고 행복하게 지내세요...

삼가 고인들의 명복을 빕니다.



임재범 - 고해